티스토리 뷰


안녕하세요! 파카씨 다이어리입니다


제주도에는 곳곳에 여러 족욕카페들이 있는데요! 오늘은 곳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제주도까지 가서 무슨 족욕카페냐 하는 생각을 하실 있지만 생각보다 제주도는 일찍 어두워지고, 가게들이 일찍 문을 닫기 때문에 저녁 6시만 넘어가도 있는 많지 않습니다. 그래서 저는 항상 마무리 여행지로 족욕카페를 찾아다니면서 족욕 하면서 찍은 사진들을 정리하는 좋더라구요

오늘 소개할 곳은 "1158 족욕카페"입니다




위치는 애월에서 가까운 곳입니다. 저도 이날 애월쪽을 여행하다가 예약한 게스트하우스로 돌아가는 길에 들렀어요!! ㅎㅎ 


어두워서 건물이 잘 안 보이네요 ㅠㅠㅠ 바로 바닷가를 마주볼 수 있는 도로변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이런 족욕카페 간판이 있구요. 간판은 생각보다는 촌스럽네요 ㅠ 


여성 전용 게스트하우스도 운영하고 있더라구요~! 방해 받기 싫으신 여성분들은 여기 가셔서 족욕 하다가 올라가서 쉬시는 것도 나쁘지 않아보이네요 ㅋㅋ 위치도 애월이면 근처에 구경할 곳도 많고, 공항도 가까워서 동선 짜기도 좋을 같구요


저는 저거 또띠아피자, 감귤쥬스, 족욕 세트를 쿠폰으로 천 원 할인 받아서 14,000원에 했답니다! 족욕 치고는 비싸다고 생각하실 수도 있지만 8인치 피자가 통째로 나와서 여기서 끼니를 해결할 수도 있어서 충분히 좋은 것 같아요 !! ㅎㅎ 

일반적인 다른 음료 가격이구요. 




카페 문을 열고 들어가면 바로 오른 쪽으로 보이는 자리들입니다. 

구석에는 이런 소품들이 장식되어 있구요. 

저 문을 건너가면 족욕을 하는 자리가 나오고, 문 바깥 쪽으로는 일반적인 카페 같은 자리들이 있어요 !! 


족욕을 하는 곳과 분리된 공간에는 일반적인 카페처럼 창가쪽 자리와 테이블들이 있었어요! 참고로 쿠팡 같은 곳에 검색하시면 1158 카페 쿠폰이 나오는데, 특별한 아니고 쿠폰을 보여드리면 1,000원을 할인해주십니다


사장님께서 이런 족욕제를 풀어주시는데 거품이 몽글몽글 나서 뭔가 기분이 좋아요 ㅋㅋ 


바로 바깥으로는 유리창이 있고, 바닷가가 한 눈에 보이는 자리인데요! 지금은 저녁이라서 아무 것도 안 보이네요 ㅠㅠ 낮에 가시면 바닷가도 볼 수 있고 좋을 것 같아요 !! 

족욕을 하는 통이 굉장히 특이하게 생겼어요. 그거야 어차피 발 담그는 거니까 큰 차이는 없는데, 일단 좋은 점은 앞에 2단 선반이 있다는 거 !! 아래에는 가지고 간 소지품을 두고, 위에는 음식이 나오면 음식을 두고 먹을 수 있어서 좋더라구요 ㅎㅎ 

뒤를 보니 이런 반식욕 하는 기구도 있더라구요. 아직 시행은 안 하신 것 같았어요

서비스로 챙겨주신 감귤! 뒤에는 타이머가 보이는데요. 아무래도 족욕카페라 사람들이 많이 찾아오기도 하고, 또 족욕을 너무 오래 해봐야 딱히 좋을 건 없으니 40분 타임으로 운영하시더라구요. 40분이 짧다고 느껴지지는 않았어요! 

짜잔! 제가 주문한 메뉴가 나왔습니다. 저는 조각피자 몇 개 정도 나오고 끝일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큰 피자가 나와서 놀랐어요 ㅋㅋ 이날 저녁 안 먹고 가길 잘한 듯 ... 




푸짐한 한끼 식사 !! 

제주도에서 즐기는 족욕 어떠셨나요 !! 저번에는 돌토고리라는 족욕카페를 소개한 적이 있는데요!(http://psyworld.co.kr/19 ) 개인적으로 생각할 때 접근성이나 바깥 뷰를 고려하면 돌토고리보다는 이 곳이 조금 더 나을 수도 있겠네요. 그런데 두 카페가 워낙 거리가 있어서 여행 일정에 맞게 적당한 곳을 가시면 될 것 같습니다 ㅎㅎ 

지금까지 파카씨 다이어리였습니다. 감사합니다. 

(정성들여 쓴 포스팅에 댓글과 공감은 글 쓰는 저에게 큰 힘이 됩니다 ㅎㅎ 궁금한 점이 있으시면 댓글로 남겨주시면 정성껏 답변해드리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애월읍 고내리 1158 | 1158게스트하우스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