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책 읽으면서 시간 보내기 좋은 진해 카페 "플레이스비" / 군항제 때 무조건 가야 하는 카페!

리뷰/맛집, 카페, 바

by 사용자 파카씨 2020. 12. 2. 21:10

본문

반응형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제가 오늘 소개할 카페는 진해에 위치하고 있는 "플레이스 비"라는 카페입니다

저는 진해에 내려온지 얼마 안 돼서 이런 카페가 있는 줄도 몰랐는데 진해에 먼저 내려온 아는 동생이 소개해줘서 이번에 같이 다녀 오게 되었습니다

진해에서 엄청 유명한 다른 카페를 운영하는 사장님과 같은 사장님이라고 하는데 그 카페가 어디인지는 저는 잘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여기는 진해루라는 나름 관광지?이기는 한데 바닷가 거닐면서 산책할 수 있는 그런 길이 있는데 거기를 산책하시다가 갈 수 있는 곳입니다. 

일단 안으로 들어온 모습

제가 저녁을 찾기 때문에 아는 동생이 커피를 샀습니다

여기는 곳곳에 이런 숨겨진 공간들이 상당히 많이 있습니다

메뉴판 참고 하시구요

가격은 그냥 다른 카페랑 비슷합니다

이 공간도 상당히 이뻤습니다 어디 미술관 같은 데 있을 법한 자리인데

카페라기보다는 뭐랄까 무슨 예술 작품이 한 공간을 차지하고 있는 듯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여기는 카페 한가운데에 이렇게 큰 테이블이 십자가 모양으로 있습니다

상대적으로 다른 유명한 까페들에 비하면 조용한 편이기 때문에 저 큰 테이블에 혼자 앉아서 책을 읽으면 기분이 상당히 좋습니다

여기는 들어가는 입구인데 인스타에 올릴 사진 찍으라고 저렇게 큰 거울이 하나 앞에 있네요

여기는 몇 명이 와서 회의하기 좋은 공간입니다

저는 뭐 굳이 이런 데까지 나와서 회의를 할 일이 거의 없겠지만

업무상 필요한 분들에게는 좋은 자리일 것 같습니다

그리고 저 자리는 다른 공간과는 분리되어 있는 독립된 방이기 때문에 나름 프라이빗한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런 자리도 있네요 뭔가 오손도손 모여있는 느낌

안쪽에서 바라 본 카페 전경입니다

이 가운데에 있는 홀 같은 공간이 굉장히 넓습니다

저녁이라 사진이 잘 안 나왔는데 분위기도 상당히 따뜻하고 좋습니다

연말에 가면 크리스마스 느낌도 될 것 같다는 생각 

제가 주문한 커피가 나왔습니다

저는 그냥 평범하게 아메리카노를 마셨습니다

제가 뭐 커피 맛을 그렇게 잘 아는 건 아니기 때문에 맛이 어떤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뭐랄까 요즘 흔한 인스타에 많이 올라올 만한 카페들 하고는 상당히 다른 느낌이었습니다

요새 유행하는 카페는 하얀색 인테리어에 뭔가 심플함을 강조한 카페들이 인기를 많이 얻고 있는 거 같은데 여기는 그것보다는 조금 차분하면서도 뭔가 고풍스러운 느낌이 들었습니다

파주에 있는 지혜의 숲을 보는 듯한 느낌이랄까? 저는 개인적으로 여기 주말에 혼자 와서 책을 읽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혹시 창원이나 진해에 살고 계시거나 군항제 때 놀러오시면 꼭 한번 들러보시길 추천.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