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용산 한복판에서 양양 감성을 느낄 수 있는 서핑 스타일의 카페 "쏠티캐빈" 후기 / 용산 조용하고 분위기 좋은 카페 추천

리뷰/맛집, 카페, 바

by 박하씨 2022. 9. 10. 07:28

본문

반응형

안녕 파카씨다.

이번에 소개할 곳은 용산에 있는 솔티캐빈이라는 카페

예전에 양양에 갔을 때 양양 해변 앞에 있는 솔티 캐빈을 갔던 것이 기억이 나는데 그 같은 카페가 맞다

나는 개인적으로 서핑을 굉장히 좋아하기 때문에 그 양양에 대한 기억이 굉장히 좋게 남아 있는데 서울 한복판에서도 그 솔직 캐빈을 볼 수 있다는 생각에 한 달음에 달려갔다.

게다가 내가 지금 근무하고 있는 직장이 신용산 쪽이기 때문에 퇴근하자마자 걸어서 가기에도 위치는 좋았다.

대신 여기는 유동인구가 많은 곳에 자리하고 있는 건 아니어서 신용산역에서 꽤 걸어야 도착할 수 있다.

접근성이 그렇게 좋은 편은 아니기는 하다

대신 그렇기 때문에 오히려 가게 안에 사람도 별로 없고 조용해서 좋은 것 같다.

안으로 들어가면 이렇게 포토존이 있다.

서울 한복판에서 바다를 볼 수 있는 느낌이랄까

파도가 넘실거리는 배경에 이렇게 포토존이 있어서 꽤 예쁜 사진을 찍을 수 있다.

내부 공간은 굉장히 넓은 편이다.

이렇게 밝은 나무 우드톤으로 되어 있는데 인테리어가 상당히 깔끔하고 예쁘다

나는 개인적으로 이런 고급스러운 인테리어를 좋아한다

평일 저녁이었는데도 불구하고 사람이 거의 한 명도 없었다.

갔을 때 손님이 나 포함해서 두 테이블에서 새 테이블밖에 없었다.

왠지 생긴 지 얼마 안 돼서 사람이 없는 것 같기도 한데 개인적으로는 나만 알고 싶은 카페이다.

양양에서 시작한 카페이니만큼 이렇게 가게 곳곳에 서핑을 콘셉트으로 한 장식물들이 있다.

조명도 저렇게 서핑 보드 모양으로 되어 있다.

여기서는 음료뿐만 아니라 식사도 팔고 있는데 개인적으로 저녁에 다음에는 식사하러 한번 가고 싶기도 하다

알고 보니까 여기가 내셔널 지오그래픽 의류 브랜드를 운영하는 회사의 본사 건물이었다.

그 회사에서 이제 서브로 카페도 같이 하는 것 같다.

여기가 본사 건물이어서 이렇게 이 회사에서 운영하는 브랜드들이 한 곳에 모여 있다

한쪽에는 이렇게 서핑 보드로 장식이 되어 있다.

커피 맛도 괜찮고 가격도 이 정도면 괜찮은 것 같다.

요새 신용산이 용리단길이라고 해서 굉장히 유명해져서 사람들도 많이 오고 있는데 개인적으로는 복잡복잡한 그 신용산역 용리단길 한복판보다는 여기가 훨씬 나은 것 같다.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