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제주도

제주도 2일차 우도에서 우연히 발견한 청보리밭

전동 바이크를 타고 우도를 한 바퀴 쭉 돌다가 정말 우연히 청보리밭을 발견했다. 사실 청보리인지도 확실하지는 않은데 우도에 청보리밭이 유명하다는 말을 들어본 적이 있으니, 왠지 맞을 것 같다. 

지금까지 총 우도를 네 번 정도는 와본 것 같은데 우도에 있는 청보리밭을 처음 와보다니 ... 역시 와도 와도 새로운 제주. 




연초록색의 청보리들이 빼곡히 있는데 이 풍경이 정말 너무 예쁘다. 


4월이어서 그런지 선선하게 부는 바람도 좋고 정말 청량한 느낌. 


푸른 청보리밭을 배경으로 사진도 하나 남겨본다. 


적당히 역광으로 분위기 있는 사진 남길 수 있는 곳인 듯. 대부분의 사람들은 다들 여기를 그냥 지나쳐서 정작 여기서 사진 찍는 사람들은 몇 명 없었는데 기왕 가서 우도 한 바퀴 도는 거 꼭 여기서도 잠시 쉬어가는 걸 추천한다.




사랑하는 연인끼리는 더 이쁜 사진을 찍을 수 있을 듯. 



우도 들어가시는 분들은 꼭꼭 잊지 말고 돌아다니시다가 자연스럽게 이런 청보리밭 발견하면 무조건 잠시 멈춰서 인생샷 하나씩 건지고 가시길 추천드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