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쇼핑) 나인봇 / 나인봇왕발통 / 퍼스널모빌리티 / 스마트모빌리티 / 샤오미나인봇

리뷰/IT 제품리뷰

by 박하씨 2017. 1. 3. 02:11

본문

반응형

안녕하세요, 질문하는어른, 파카씨의 쇼핑다이어리입니다.

안녕하세요! 오늘 소개할 제품은 나인봇 E+, 왕발통이라고 불리는 퍼스널 모빌리티입니다. 

새 제품으로 사면 가격이 무려 420만 원에 육박하는 어마어마한 제품이라 ... 저는 중고나라에서 중고로 구매를 했습니다. 키로수가 좀 있는 제품으로 구매를 해서 상대적으로 저렴하게 주문했어요! 

요새 나인봇 미니나 나인봇 미니 프로를 타고 다니는 사람들을 거리에서 꽤 볼 수 있는데요! 아무래도 이 제품은 상대적으로 적게 보이는 건 사실이에요. 저도 처음에는 나인봇 미니 프로를 구매했었는데요. 바퀴도 작고 가볍다보니 통학용으로 타고다니기에는 안정감이 좀 떨어지더라구요 ㅠㅠ

그래서 큰 맘 먹고 이 제품을 중고나라에서 꽤나 저렴하게 구매했습니다 !! 두둥 

저는 대학원생이라 기숙사에서 학교로 왔다갔다 할 일이 많아서 구매를 했는데요. 생각보다 속도가 느려서 벌써 다시 방출할까 생각하고 있답니다 ㅠㅠㅠ

상단에는 디스플레이가 있어서 속도, 배터리, 누적 주행거리 등을 표시해줘요.

핸들을 편하게 뗄 수가 있어서 트렁크에 싣고 다니기도 좋을 것 같아요! 자동차랑 연계해서 사용하는 2차 이동수단으로 사용하기에 좋을 것 같아요.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그 근방을 돌아다니는 용도로 사용하는 식? 혹시 캠핑 좋아하시면 어디 캠핑 가서 그 인근 산책하면서 돌아다니기에도 좋을 것 같아요~!

이 제품은 전원부가 본체에 있는 나인봇 미니와 다르게 리모콘으로 전원을 켜주어야 합니다. 상대적으로 도난의 위험은 낮을 것으로 생각되네요.


이렇게 디스플레이를 통해 배터리 정보와 속도 등을 알 수 있어요~! 사실 없어도 큰 문제는 없기는 한데, 배터리 용량을 확인할 수 있다는 점이 나인봇 미니와는 다른 차별점이라고 할 수 있겠네용


나인봇 E+ 는 보시다시피 바퀴가 이렇게 큼직합니다. 아무래도 바퀴가 크다보니 길을 가다보면 여러 가지 요철들을 만나도 큰 위험 없이 지나갈 수 있어요!! 조금 울퉁불퉁한 길 정도는 안전하게 지나갈 수 있습니다.

저기 가운데에 하얀색 마개처럼 보이는 곳이 배터리 충전부입니다. RGB 케이블 같은 걸 꽂아서 충전하더라구요. 

이 나사를 돌려서 빼면 핸들을 분리할 수 있구요.

아직은 타고다니면 초등학생들이 "와 나인봇이다!!!"라고 외쳐서 너무나도 부끄럽지만 ... 그래도 요새는 타고 다니는 사람들이 많아져서 괜찮을 것 같죠?

앞에는 이렇게 작게나마 불이 들어와서 마주오는 사람이나 자전거, 자동차가 알 수 있게 되어있는데요. 조금 더 안전하게 하려면 앞에 랜턴 같은 걸 달아주는 게 좋을 것 같아요!




큼직한 바퀴!!! 예전에 나인봇 미니 탈 때 이 큼직한 바퀴가 어찌나 부러웠던지 ㅠㅠㅠ 확실히 승차감(?)이 다르긴 다릅니다

바닥에는 저렇게 세워놓을 수 있게 다리가 붙어 있어요. 단점은 안쪽으로 손을 넣고 빼야 해서 그게 좀 불편하다는 점!

핸들바가 불편하시면 나인봇 미니처럼 무릎바를 달아서 타고 다닐 수도 있습니다. 그런데 저는 개인적으로 나인봇 왕발통에는 무릎바보다는 핸들바가 좀 더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 뭔가 ... 좀 더 위엄 있는 느낌??

이게 나인봇의 리모콘이에요. 맨 위에 버튼으로 전원을 켜고, 왼쪽 버튼으로는 제품에 대한 정보, 오른쪽 버튼으로는 속도 제한, 하단의 버튼으로는 잠금을 걸어둘 수 있어요. 리모콘으로 켜고 끄고 하는 게 어떻게 보면 불편할 수도 있는데, 도난을 방지할 수 있는 하나의 수단인 거니까 어디 들어가 있을 때도 안심이 돼요~~!! 

이상으로 나인봇 E+ 왕발통 소개를 마치겠습니다~! 혹시 실제 사용과 관련해서 더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댓글 남겨주세용 ~~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