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REVIEW] 네이처하이크 캠핑용 이소가스 난로 후기 / gas stove of Naturehike camping

리뷰/캠핑, 등산

by 박하씨 2022. 1. 14. 00:03

본문

반응형

안녕 파카씨다.

이번에 소개할 제품은 캠핑 용품 전문 브랜드, '네이처하이크'에서 출시한 캠핑용 난로이다.

Hi, it's Parka.

The product to be introduced this time is a camping stove launched by Nature Hike, a brand specializing in camping supplies.

보통 이런 캠핑용 난로는 석유를 사용하는 제품들이 많고, 감성을 중요시 하는 분들은 화목 난로를 많이 들고다니는 것 같다.

하지만 귀찮음이 많은 나는 ... 석유 난로는 석유를 가지고 다녀야 해서 번거롭고, 화목 난로는 감성이 있지만 역시 나무 땔감을 따로 사서 들고 다녀야 한다는 점이 너무 귀찮게 느껴졌다.
그래서 추운날 캠핑은 아예 포기하고 있던 중에, 큐텐 사이트를 구경하다가 딱 적당한 캠핑용 난로를 발견해서 바로 구매했다.

Usually, these camping stoves have many products that use oil, and those who value sensibility seem to carry a lot of wood stoves.

But I'm very lazy... The oil stove is cumbersome to carry oil, and the wood stove has sensibility, but I also felt it so annoying that I had to buy wood firewood separately and carry it around.

So on a cold day, while I was giving up camping at all, I was looking around the Q10 site and found a perfect camping stove and bought it right away.

일단 패키징은 이렇게 생겼다.

가벼운 캠핑을 좋아하는 나로서는 너무 크기가 큰 난로보다는 이 정도 크기의 난로가 딱 적당한 것 같다.

한겨울 캠핑을 즐기는 분들한테는 적합하지 않겠지만, 간절기 야외 피크닉 정도를 좋아하는 나한테는 이 정도가 적당하다.

The packaging looks like this.

For me, who likes light camping, a stove of this size is just right for me rather than a stove that is too large.

It may not be suitable for those who enjoy camping in the middle of winter, but this is appropriate for me who like outdoor picnics during the change of seasons.

제품을 개봉하면 본체와 상판 덮개가 함께 들어 있다.

이 제품은 필요에 따라 두 가지 모드로 사용할 수 있는데, 상판 덮개를 덮지 않고 그냥 가스레인지처럼 사용할 수도 있고, 난방을 할 때에는 상판 덮개를 덮어서 난로처럼 사용할 수도 있다.
사실 크게 차이가 나는 부분은 아닐 것 같은데, 아무래도 상판 덮개를 덮었을 때 열이 좀 더 균일하게 퍼지는 느낌이 든다.

When the product is opened, the main body and the top cover are included together.

This product can be used in two modes as needed, and can be used as a gas stove without covering the top plate cover, or can be used as a stove by covering the top plate cover when heating.

In fact, it doesn't seem to be a big difference, but when the top cover is covered, the heat spreads more evenly.


이 제품은 이소가스를 사용하는 제품인데, 다이소 같은 곳에 가면 저렴하게 판매하는 이소가스가 많이 있으니 위의 사진과 같이 생긴 가스를 구매하면 된다.

This product uses iso gas, and if you go to a place like Daiso, there are many iso gases that are sold at low prices, so you can purchase the gas that looks like the picture above.

상판 덮개는 가볍게 끼우는 방식인데, 강력하게 체결되는 것은 아니어서, 상판 덮개를 덮은 상태에서 들고 이동하는 건 절대 하면 안 될 것 같다.

들고 가다가 갑자기 난로가 밑으로 떨어지기라도 하면 ... 화재가 발생할 위험이 있다.

The top cover is a light fitting method, but it is not strongly fastened, so it seems that you should never carry it while covering the top cover.

If the heater falls down while carrying it... There's a risk of a fire.

이소가스는 저렇게 제품 안쪽에 돌려서 끼우면 된다.

참고로 이소가스를 끼울 때에는 화력조절 다이얼을 MIN으로 돌려둔 상태에서 끼워야 한다. 안 그러면 가스가 끊임 없이 새서 온 집안이 가스로 가득찰 수도 있다.

That's how you turn the iso gas inside the product and insert it.

For reference, when inserting the iso gas, the thermal control dial should be inserted with the MIN turned. Otherwise, the whole house could be filled with gas due to constant gas leaks.

장착을 완료한 모습.

It looks like I've finished installing it.

이렇게 끼운 상태에서 전면에 있는 저 화력조절 다이얼을 조금 켜준 다음에 라이터로 불을 켜면 된다.

With this inserted, turn on the low fire control dial in the front a little and turn on the light with a lighter.

그러면 이렇게 가스레인지에서 불이 나오는 것처럼 불이 나오게 되고, 저 열기를 이용해서 난방을 하게 된다.

자동 점화 기능이 있으면 좋겠지만 아쉽게도 자동 점화 기능은 없어서 상요할 때마다 라이터를 이용해서 불을 켜줘야 한다.

아무래도 제품이 크기가 있는 편이고 불의 화력도 생각보다는 강한 편이니, 기다란 촛불 라이터를 사용하는 게 좋을 것 같다.
아직 캠핑에서 실제로 사용해보지는 못했지만, 겨울 지나고 봄이 올 때쯤 들고 나가서 피크닉 즐기면서 2차 후기를 남기도록 하겠다.

Then, like a fire comes out of the gas stove, the fire comes out, and heating is performed using low heat.

It would be nice to have an automatic ignition function, but unfortunately, there is no automatic ignition function, so you have to turn on the light using a lighter whenever you need it.

Since the product is rather large and the fire's firepower is stronger than expected, it would be better to use a long candle lighter.

I haven't actually used it in camping yet, but I'll take it out after winter and when spring comes, and leave a second review while enjoying a picnic.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