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뷰/샤로수길

정돈만큼 두툼한 돈까스를 먹을 수 있는 돈까스집 "기다란" / 샤로수길 맛집

로스쿨에서 친한 형이랑 약속이 있어서 샤로수길에서 만났다. 어디를 갈까 고민하다가 우연히 지나가는 길에 깔끔해보이는 가게가 있어서 들어갔는데, 생각보다 너무 괜찮았다. 역시 뭐 요새 샤로수길에 생기는 가게들은 대부분 평타 이상은 치니까 어디를 가도 아쉬웠던 적은 딱히 없는 것 같기는 하다. 

위치는 샤로수길 딱 중간이다. 



가게 이름은 “기다란”이다. 


매장으로 들어가는 입구. 


가게 외관을 하얀색으로 통일시켜 놔서 지나가면서 쉽게 눈에 띄이는 외관이다. 


그냥 얼핏 보기에는 모던한 카페 같은 느낌이다. 


가게 앞에 메뉴판이 놓여 있는데, 주메뉴는 돈까스와 함박스테이크이다. 가격은 11,000원과 12,000원이다. 저렴하지는 않지만 그래도 요새 밖에서 먹는 식사 치고는 괜찮은 가격이다. 그리고 아래에 사진을 첨부하겠지만 푸짐하고 괜찮게 나온다. 



우리는 그냥 돈까스랑 함박스테이크를 하나씩 시켜서나눠먹기로 했다. 


인스타에 올리면 콜라를 서비스로 준다고 해서 역시 인스타에 바로 올렸다. 


짠! 이건 내가 시킨 함박스테이크. 이런 식으로 빵이랑 감자튀김, 샐러드 등과 함께 푸짐하게 나온다. 




크 저 두툼한 돈까스. 고기는 얇상하면서 튀김가루만 발라 놓은 그런 돈까스 말고 이런 두툼한 돈까스가 먹고 싶었는데 바로 여기 있었다. 

돈까스가 두툼하다보니 양이 적은 것 같아도 금새 배불러진다. 


돈까스랑 함박스테이크는 고기 종류만 다르고 서브로 나오는 플레이팅은 완전히 동일하다. 그러니 둘이서 먹으러 가면 하나씩 시켜서 고기만 반반 잘라서 나눠 먹으면 된다. 



음 뭔가 돈까스나 함박스테이크 자체가 엄청나게 드라마틱한 맛을 가지고 있는 건 아니지만 저렇게 같이 나오는 사이드 메뉴들을 하나둘 집어먹는 맛이 있는 것 같다. 




여기는 뭔가 저녁보다는 간단하게 점심 약속으로 나가서 먹고 오기 좋은 것 같은 느낌. 남자끼리 가서 먹기에도 부담 없고, 썸타는 사이나 커플이 가서 분위기 좋게 먹고 오기에도 좋은 곳인 것 같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관악구 봉천동 1613-3 1층 | 기다란 샤로수길본점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