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요새 일반인 분들도 유튜브 영상을 한번 해볼까 하는 분들이 상당히 많은 것 같습니다! 

얼마 전에 만난 친구도 수의사인데 유튜브를 해볼까 진지하게 고민하고 있더라구요. 

저도 유튜브 영상을 올려볼까 하는데, 사용하는 샤오미 짐벌에 자꾸 잡음이 녹음돼서 마이크를 하나 새로 구매했습니다. 비싼 걸 사기 전에 일단 테스트용으로 저렴한 제품을 사봤는데 괜찮은 것 같아서 소개합니다. 

제가 구매한 제품은 콤즈의 미니 마이크입니다. 가격은!!! 단돈 2600원 ㄷㄷ .. 

오히려 너무 저렴해서 선뜻 구매하기가 꺼려질 정도랄까 ... 




개봉기


제품을 개봉해봅니다! 그냥 비닐 패키징이어서 딱히 패키징이랄 건 없었습니다. 


끝 부분에 마이크가 있고 약간 탄성이 있는 연결 부위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자바라처럼 뻑뻑하게 고정이 되는 형태는 아니고, 원하는 모양과 방향을 잡아두면 약간 고정이 되는 정도입니다. 

샤오미 짐벌에서 사용하기


제가 이 제품을 구매한 가장 큰 이유는 샤오미 짐벌에서 사용하기 위함입니다. 

스마트폰용 짐벌을 구매할까 하다가 스마트폰은 배터리도 너무 빨리 닳고, 스마트폰을 영상 주력 카메라로 쓰는 건 별로 효율적일 것 같지 않아서, 어차피 드론이 있는 김에 샤오미 드론에 달리는 카메라를 짐벌에 달아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제가 손에 들고 있는 게 샤오미의 핸드헬드 짐벌이고, 위에 있는 카메라가 드론에 달리는 카메라입니다. 드론에서 사용하는 카메라를 용도에 따라서 핸드헬드 짐벌 카메라처럼 사용할 수 있게 해주는 건데 아이디어가 정말 괜찮습니다. 




근데 딱 하나의 단점이 있었으니 ... 카메라를 식히기 위해 돌아가는 팬 소리가 너무 커서 짐벌의 마이크에도 너무 크게 녹음이 된다는 점이었습니다. 

정말 그 ‘윙~~~~’ 하는 팬 소리가 너무 커서 이건 소리는 거의 사용할 수가 없을 정도였습니다. 


그래서 이 콤즈의 마이크를 달아서 이런 식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카메라와 마이크의 거리가 멀어지면 아무래도 카메라에서 나는 팬 소리가 그만큼 덜 녹음이 될 것 같았기 때문이죠. 

실제로 사용해본 결과 확실히 팬소리가 덜 들어가기는 하는데 ... 100프로 잡아주지는 못하는 것 같습니다. 팬 소리가 그 정도로 큰 줄은 몰랐는데 ... 암튼 꽤 커서 여전히 살짝 들어가기는 하는군요.

이건 여기서 소개하는 마이크의 문제는 아니고 팬 소리가 너무 큰 샤오미 짐벌의 문제점입니다. 따로 사용해본 결과 마이크 자체는 3000원짜리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로 정말 괜찮은 품질을 보여줍니다. 

그냥 취미 유튜브용 마이크로 사용하기에는 이 정도면 충분해보입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