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후, 이제 날씨가 완전 여름 같습니다. 한낮에는 약 30도 정도까지 기온이 올라가니 그때는 진짜 아무리 얇게 입고 걸어도 너무 덥죠 ㅠㅠ 

그럴 때 필요한 아이템은 바로 휴대용 선풍기! 

작년에 한창 유행하던 휴대용 선풍기가 올해도 돌아왔습니다. 특히 작년에 비해 달라진 점은 다양한 디자인과 형태의 선풍기들이 나오고 있다는 점! 



무엇보다도 오난코리아에서는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N9 시리즈를 출시하고 있는데, 오늘은 그 중에서 N9 프로라는 휴대용 선풍기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개봉기 : 일단 고급스러운 디자인 합격 


일단 패키징도 상당히 깔끔하고 고급스럽습니다. 가격은 인터넷 최저가 기준으로 19,500원입니다. 



당장 눈에 띄는 부분은 바로 저 크래들! 이 제품은 저렇게 크래들에 거치해서 사용할 수도 있는 제품입니다. 

처음에는 저 크래들에 꽂은 채로 충전도 되는 건가 싶었는데, 아쉽게도 충전은 따로 케이블을 연결해서 해주어야 합니다. 


뒤에는 간단하게 사용법과 스펙이 적혀 있습니다. 



뭐… 근데 솔직히 휴대용 선풍기야 사용법이랄 것도 없으니 그냥 얼른 개봉을 해봅니다. 



일단 맨 위에는 케이블이 있고, 




옆으로 상자를 꺼내니 제품 본체가 보입니다. 


구성품은 이렇습니다. 


제품 본체, 크래들, 충전케이블, 그리고 손목에 걸 수 있는 스트랩이 있습니다. 



당연히 제일 마음에 드는 건 이 크래들! 아참, 제품 색상은 그레이, 화이트, 핑크 색상이 있는데 저는 진한 색상을 좋아해서 그레이 색상으로 구매했습니다. 


그리고 이건 스트랩! 

근데 저는 제품에 이런 스트랩 덜렁덜렁 거는 걸 별로 좋아하지는 않아서 스트랩은 안 쓸 것 같습니다. 


손으로 쥐면 이런 모습! 


얼마 전에 오난코리아에서 나온 책상용 미니 선풍기를 구매했었는데, 그것보다는 팬의 크기가 작은 편입니다. 

아무래도 이 녀석은 휴대용이니까 크기가 작아야 들고 다니기가 편하니까요! 

사용 후기 : 이건 친구 주기로 했는데 내가 갖고 싶은 퀄리티 ... 



제품에 버튼은 엄지손가락이 닿는 부분에 딱 하나 있습니다. 저 버튼을 누르면 전원이 켜지고, 바람 세기는 총 3단계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 




이 아래 부분에 아까 그 스트랩을 걸면 됩니다. 




충전할 때는 이런 식으로 옆에 있는 마이크로 5핀 포트에 충전기를 꽂아주면 됩니다. 

당연히 동봉된 케이블을 사용해도 되고, 그냥 평소에 사용하시는 스마트폰 충전기를 사용하셔도 됩니다. 


크래들에 거치한 모습입니다. 각도 조절이 안 된다는 게 조금 아쉽긴 한데, 책상에 앉아서 사용하기에 딱이죠? 


각도가 딱 90도라 얼굴로 향하게 45도 정도로 세울 수 없다는 게 좀 아쉽긴 합니다. 책상 높이에 따라 다르겠지만 책상 위에 두고 쓰면 그냥 몸통으로만 바람이 와서 조금 아쉽습니다. 

뭐, 어디까지나 크래들은 옵션일 뿐이고 주된 용도는 들고다니면서 사용하는 거니까요!! 


사진 뒤에 핸드드립 내리고 있는 모습이 보이네요 ㅎㅎ... 리뷰할 사진 찍으면서 여유롭게 핸드드립 커피 내리고 있었습니다. 



다시 제품으로 돌아와서! 일단 풍향은 상당히 강한 편입니다! 작은 크기 치고 강한 풍향을 내려다보니 모터 돌아가는 소음은 조금 있습니다. 

밖에서 사용할 때에는 문제가 안 되는데 조용한 도서관 같은 데서 사용하기는 힘들 것 같습니다. 

저는 기존에 사용하던 선풍기가 있어서 이건 친구한테 주기로 했는데 ... 막상 받아보니 퀄리티가 너무 좋아서 그냥 주기에는 좀 아쉽기도 하네욬ㅋㅋ

그래도 약속한 거니까 친구한테 선물로 줬습니다. 



오난코리아 N9-FAN STAND와 비교 


제가 이전에 구매했던 오난코리아의 스탠드 형 제품이랑 비교를 해보겠습니다. 

딱 보면 아시겠지만 당연히 왼쪽에 있는 게 오난의 스탠드 형 제품! 스탠드 형 제품은 28,000원 정도입니다. 아무래도 핸디형보다는 좀 비싸죠. 




일단 둘 다 진한 색상과 마감은 상당히 고급스럽습니다. 


스탠드 형 제품이 팬의 크기는 상당히 큽니다. 면적으로 따지면 거의 2배 정도 됩니다. 당연히 훨씬 많은 바람을 쏴줄 수 있어서 스탠드형이 훨씬 시원하긴 합니다. 


스탠드형은 이런 식으로 상하 각도 조절이 가능합니다. N9-FAN PRO와 달리 책상 위에 두고 사용하는 상황을 타겟팅 해서 만든 제품이니까 당연히 책상 위에서 사용하기에 제일 편할 수 있도록 만들어져 있습니다. 


스탠드 형은 총 4단계로 바람 세기 조절이 가능하고, 4단계로 하면 거의 그냥 집에서 사용하는 큰 선풍기랑 비슷할 정도입니다. 바람도 상당히 강하고 팬이 커서 그런지 같은 바람 세기 대비 소음도 작은 편. 



이렇게 비교를 해보니 확실히 두 제품은 용도가 달라서 ... 그냥 결론은 둘 다 있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평소에 학교에서 수업시간에 켜두는 용도로는 스탠드 형이 좋고, 어디 이동하거나 여행할 때 사용하기에는 핸디형이 좋으니까요. 



뭔가 ... 친구한테 주기로 한 건 줘야 하니 제 돈 주고 하나 더 살 것 같은 이 느낌은 뭘까욬ㅋㅋㅋㅋ 


아래에는 동영상을 첨부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