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저는 커피를 상당히 좋아합니다. 그렇다고 해서 커피에 대해서 엄청 잘 아는 건 아니지만(그래도 나름 바리스타 필기 시험은 합격했던 ㅎㅎ..) 

그냥 작업을 할 때 입이 심심해서 자꾸 커피를 마시게 되더라구요. 예전에는 작은 가정용 커피머신을 사놓고 직접 라떼도 만들어먹고 했었는데 그건 너무 귀찮아서 요새는 그냥 핸드드립으로 간편하게 커피만 샥 내려서 마시곤 합니다. 

오늘은 제가 사용하고 있는 핸드드립 기구들을 소개해보겠습니다. 




짠! 이렇게가 제가 지금 사용하고 있는 기구들입니다. 맨 오른쪽에 있는 게 빈플러스 핸드드립 주전자, 왼쪽에 있는 게 드립 서버(커피를 받아주는 주전자), 그리고 앞에 있는 금색 번쩍번쩍한 게 예전에 펀샵에서 구매했던 반영구 골든드립퍼입니다. 


빈플러스 드립 주전자는 현재 포털 최저가로 26,000원이고, 


골든드립퍼는 17,000원 정도 하고 있네요. 

처음에 다 마련할 때에는 약간 돈이 깨졌지만 그래도 지금 잘 쓰고 있으니 충분한 것 같습니다. 


빈플러스 테프론 핸드드립 주전자 


핸드드립을 하기 위해서 제일 기본적이면서도 중요한 기구는 핸드드립 주전자입니다. 



핸드드립 주전자가 꼭 필요한가 의문이 드실 수도 있지만, 결론적으로 핸드드립 커피를 내리기 위해서는 핸드드립 주전자가 필수적입니다. 

핸드드립을 하려면 물줄기를 가늘게 해서 조금씩 조금씩 뜨거운 물을 흘려보내주어야 하는데, 일반 주전자나 컵으로 하면 물이 한꺼번에 왕창 쏟아지게 돼서 핸드드립을 하는 게 불가능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핸드드립 주전자들은 다들 저렇게 물 나오는 통로가 엄청 가늘고, 또 물이 떨어지는 팁(입구) 부분이 독특하게 설계되어 있습니다. 



밑에는 빈플러스라는 브랜드 이름이 적혀 있네요. 

저는 뭐 이 분야에 대해서 잘 아는 사람은 아니고 그냥 일반 소비자인데, 핸드드립 기구를 구매하려고 찾다보니 이 빈플러스랑, 칼리타라는 브랜드가 제일 많이 나오더라구요.




칼리타에서 나오는 핸드드립 주전자는 가격이 좀 비싸서 이제 입문하는 단계니까 그냥 저렴하게 빈플러스 제품으로 선택했습니다. 


핸드드립 서버 


핸드드립을 할 때 필요한 두 번째 기구는 핸드드립 서버입니다. 사실 이 핸드드립 서버는 앞의 핸드드립 주전자와는 달리 필수까지는 아닙니다. 



보시다시피 그냥 평범한 주전자입니다. 이 위에 드립퍼(여과지로 커피를 추출하는 것)를 올려놓고 뚝뚝 떨어지는 커피를 받게 됩니다. 




제품 설명에는 단열이 잘 돼 있고, 어쩌고 한다지만 ... 그냥 사실 저는 바쁠 때에는 이 서버를 사용하지 않고 그냥 머그잔에다가 바로 내려서 마셔버립니다. 




드립퍼


핸드드립을 할 때 필요한 마지막 기구는 드립퍼입니다. 요새 인터넷에 치면 이런 드립퍼도 정말 다양한 종류와 디자인의 제품들이 출시되어 있습니다. 


우리가 흔히 아는 드립퍼는 여과지라고 하는 종이를 끼워서 하는 형태인데, 요새는 이거처럼 반영구적으로 필터지 없이 사용할 수 있는 드립퍼들도 출시되고 있습니다. 

사진에서 보시는 것처럼 금속으로 만들어져 있는데 미세한 구멍이 뚫어져 있어서 여과지의 역할을 할 수 있게 만들어져 있죠. 


별도의 여과지가 필요 없이 그냥 이 상태 그대로 드립 서버 위에 올려놓고 커피를 내리면 됩니다. 


귀찮아도 포기할 수 없는 이유 




커피 한 잔 내려 마시는데 이렇게 기구가 세 개나 필요하면 너무 귀찮지 않나 생각하실 수도 있는데, 사실 캡슐머신이 아니고서야 드립 커피머신이든, 에스프레소 머신이든 사용하고 나면 정리하고 치우는 게 엄청 귀찮아서 드립으로 내리는 거나 큰 차이가 없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확실히 드립커피는 드립커피만의 매력이 있습니다. 맛이야 ... 뭐 제가 맛도 모르고 얼마나 맛있게 내리는 줄도 모르겠으니 그건 차치하고서라도 일단 드립을 내릴 때 드는 그 기분이 있습니다. 

특히 여유로운 주말 오후에 창가로는 햇빛이 쏟아지는데, 모락 모락 김이 피어오르는 커피를 내리는 그 순간에는 아무 생각도 안 들면서 뭔가 커피향에 취하는 행복감이 듭니다. 

진짜 잠깐이지만 삶의 여유를 느낄 수 있죠!! 꼭 제가 여기서 소개한 제품 아니어도 심지어 다이소에도 드립을 할 수 있는 각종 기구들을 판매하고 있으니, 잠시라도 드립커피에서만 느낄 수 있는 여유를 누려보시기 바랍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