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 유튜브 크레이터를 꿈꾸는 사람이라면 필요한 방송장비 / 로데 비디오 마이크로 후기

한때 여행용 Vlog를 제대로 한번 촬영해보려고 카메라에 이것저것 다양한 장비들을 덕지 덕지 붙이고 다닌 적이 있다. 

그런데 ... 나는 아무래도 밖에서 그렇게 1인 크레이터들처럼 혼잣말 하면서 다니는 거는 도저히 부끄러워서 못 하겠고, 영상 제작하고 편집할 만한 시간적 여력도 없어서 그냥 동영상 만드는 건 포기하기로 했다. 

그때 장비병에 걸려서 구매했던 게 바로 이 로데 비디오 마이크로 라는 제품인데, 인터넷에서 가성비 좋은 마이크로 유명하고 크기도 작아서 휴대하기가 편할 것 같아서 구매했었다. 

가격은 한 7만 원 정도 했던 걸로 기억하는데 현재는 적당한 가격에 중고나라에 판매한 상태이다. 





패키징은 이렇게 생겼다. 그냥 제품 사용례 정도. 


그리고 이 바람소리를 막아주는 ‘데드캣’이라는 것도 있어서 실제로 바람소리를 막아주는 효과도 있고, 간지를 +1 해주는 효과도 있다. 


동봉된 케이블은 카메라에서만 사용할 수 있고, 스마트폰에서 사용하려면 별도의 케이블을 구매해야 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구성품은 매우 심플하다. 그냥 제품 본체랑 거치대, 케이블이 전부. 이 상태로 바로 카메라 핫슈에 고정시켜서 사용하면 되는 제품이다. 

무엇보다도 다른 마이크를 제끼고 이 제품을 선택했던 이유는 별도의 전원이 필요하지 않아서이다. 카메라 전원도 신경써야 하는데 마이크 전원까지 신경쓰려면 너무 불편할 것 같았기 때문이다. 


그리고 요새는 꼭 카메라가 아니더라도 스마트폰만으로도 충분히 고퀄리티의 영상을 촬영할 수 있는 시대인데, 스마트폰에 부착해서 사용하기에도 그리 부담스럽지 않은 크기여서 좋은 것 같다. 


뭐 지금은 중고나라로 판매하고 없지만 제품이 좋지 않아서 판매한 게 아니라 그저 필요가 없어서 판매한 건데, 실제로 영상 제작에 관심 있으신 분들한테는 매우 추천할 만한 아이템이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