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 미지아 정밀 드라이버 세트 후기 / 드라이버가 이렇게 이뻐도 되는 거니?

샤오미 미지아 정밀 드라이버 후기 

사실 이것도 굳이 당장 필요해서 샀다기보다는, 그냥 샤오미에서 출시한 예쁜 제품이어서 구매한 제품이기는 하다. 샤오미에서 출시한 정밀 드라이버 세트인데, 가끔 생각날 때 한번씩 안경 나사나 조이자는 생각으로 구매해도 괜찮을 것 같아서 구매했다. 



구매는 큐텐에서 했는데 가격은 23달러 정도였다. 혹시 이 글을 읽는 분들 중에 샤오미 제품에 관심이 많은 분들은 '큐텐'이라는 사이트를 들어가보면 정말 엄청나게 많은 샤오미 제품들이 있는 걸 보게 될 것이다. 그리고 ... 지갑은 술술 털리게 된다 ㅠㅠ 




어쨌든 이 샤오미 미지아 정밀 드라이버 세트는 그냥 말 그대로 드라이버 세트이다. 다양한 사이즈와 모양의 드라이버 헤드를 갈아 끼우면서 원하는 용도로 사용할 수 있게 해준다. 



특히 '정밀' 드라이버라는 이름에 걸맞게 엄청 작은 헤드도 지원을 해서 스마트폰 분해나 안경 조정 등에도 사용할 수 있다. 



나는 스마트폰 분해 같은 어려운 작업은 하지 못해서 안 하지만, 그냥 평소에 쓰고 다니는 안경이나 조이자는 생각으로 구매를 했고, 실제로 그 용도로 사용을 해봤다. 



제품 본체에는 저런 검은색 띠도 둘러져 있다. 패키징에 매우 신경을 쓴 느낌이다. 



심지어 드라이버 따위에 보증서까지 있다. 



얼핏 봐서는 샤오미의 신형 보조배터리 디자인이 생각난다. 




저 윗부분을 손으로 딸깍하고 눌러주면 안에 있는 내용물이 나온다. 일종의 잠금장치가 있는 셈이어서 실수로 떨어뜨렸을 때 안에 있는 내용물이 쏟아지는 일이나 기울어져서 안에 있는 내용물이 쏟아지는 일을 막아준다. 별 것 아닌 것 같아도 정말 세심한 배려. 



딸깍 하고 누르면 저렇게 안쪽에 있는 게 살짝 튀어나온다. 



제품을 개봉한 모습. 



핸들 하나가 있고, 24 종류의 헤드가 들어있다. 



그리고 저 드라이버 헤드들과 제품 케이스는 자석으로 연결돼서 저렇게 뒤집어도 쏟아지지 않는다. 



자성이 꽤나 강해서 탈탈 털어도 끄떡없다. 



저 작은 헤드  한두개 사용하다가 땅에 떨어지면 찾기도 힘들텐데, 자석으로 착 고정되게 해둔 건 매우 매우 잘한 선택인 것 같다. 




손잡이하고 결합도 매우 쉽다. 그냥 자석으로 착 달라붙는다. 



나는 안경을 조이기 위해 안경 사이즈에 맞을 만한 십자 헤드를 골랐다. 



뭐 ... 잘 된다. 드라이버 기능이야 다 똑같을테니 특별한 건 없지만, 왠지 이것만 사용했는데도 안경 장인이 된 듯한 착각. 



사실 특정 제품을 분해하고 조립하는 일을 직업적으로 하지 않는 이상에야 이런 드라이버의 사용 비중이 매우 매우 낮은 게 일반적이기는 하지만, 한번을 사용하더라도 괜찮은 공구를 사용하면 왠지 기분도 좋고 작업도 잘 되는 듯한 느낌이 드는 것 같다. 그래서 사용도가 그리 높지 않더라도 23달러 정도의 가격으로는 하나쯤 장만을 해두면 괜찮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든다. 

특히 직업적으로 드라이버가 필요한 분들에게는 당연히 훨씬 더 사용 비중이 높을테니 매우 매우 추천할 만하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